부산

검색
  • 0
닫기

부산서부노회 연합당회, '신년 하례회'서 사역 계획 공유

0

- +

지난 24일, 예장 고신 부산서부노회 연합당회 주최로 진행 된 신년 하례회에서 김경준 목사(부산서부노회 노회장)가 말씀을 전하고 있다. 지난 24일, 예장 고신 부산서부노회 연합당회 주최로 진행 된 신년 하례회에서 김경준 목사(부산서부노회 노회장)가 말씀을 전하고 있다. 대한예수교장로회 고신총회 산하에 있는 부산서부노회 연합당회가 지난 24일, 포도원교회에서 연합당회원들을 초청한 가운데 신년 하례회를 가졌다.

이날 신년 하례회는 당회원들을 위로하고, 개교회의 2022년도 사역 방향에 관한 발표가 함께 진행됐다.

김은태 목사(부산서부노회 연합당회장, 은혜로교회)의 인도로 진행된 1부 예배에서는 김경준 목사(부산서부노회 노회장, 부산제일남교회)가 '다시 비상하라!'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선포했다.

김경준 목사는 "우리의 상황이 열악해 지치고, 피곤할지라도 시선을 하나님과 하나님께서 앞으로 행하실 일들에 맞춰야 한다"면서 "하나님께서 우리로 하여금 다시 일어나 새롭게 비상할 수 있는 새 힘을 주실 것이다"고 말했다.
이후, 2부 신년하례회 순서에서는 김문훈 목사(연합당회 부회장, 포도원교회)의 사회로 연합 당회장인 김은태 목사가 "교회마다 좋은 소식들이 넘쳐나는 한 해가 되기를 소망한다"면서 "역사하는 성령님의 은총을 서로 많이 나눌 수 있기를 바란다"고 인사말을 전했다.

또, 각 시찰장과 교회당회가 인사하는 순서가 있어 개교회들의 2022년의 방향성에 대해 함께 나눴다.

추천기사

스페셜 이슈

많이 본 뉴스